시야방해 없는 상향등 개발

현대모비스 "세계 최초"



  • 캐나다 한국일보 (editorial@koreatimes.net) --
  • 01 Nov 2018


현대모비스.jpg

현대차 계열사 현대모비스는 다른 운전자의 시야를 방해하지 않으면서도 항상 상향등 상태를 유지할 수 있는 ‘첨단 지능형 헤드램프(AADB)’를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고 밝혔다.

지능형 헤드램프는 미래 자율주행시대에 야간 안전주행을 위한 필수 기술이다.

 

첨단 지능형 헤드램프는 반대편에서 다가오거나, 앞서가는 자동차엔 상향등 불빛을 차단해 다른 운전자들의 눈부심을 막아 사고 위험을 줄인다.

현재 일부 프리미엄 차량에만 탑재된 기존 지능형 헤드램프는 뒤에서 빠르게 추월하는 차나 ‘S’자 형태로 급하게 굽은 길에서는 앞차를 제대로 인식하지 못했다.

현대모비스는 ‘운전자 지원 기술(ADAS)’과 연계, 카메라가 수집하는 정보의 종류를 확대하고 레이더와 내비게이션, 조향각 센서 등을 활용해 이런 한계를 극복했다.

현대모비스는 하드웨어가 아닌 소프트웨어만으로 첨단 지능형 헤드램프를 구현해 가격 경쟁력까지 확보했다. 한국 내에서 6건, 해외에서 12건의 특허도 출원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