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lk,Talk (캐나다 이야기, 정치글X)

캐나다 애완견 들을 위한 6가지의 파트타임...
junho (bongj4***@gmail.com) | 조회 : 772 | Jan, 23, 04:37 AM

온주 전역에  코로나 팬데믹 영향으로 강력한 정부규제가 시행되면서 모임 인원 제한과 외출금지가 시행되고 있다.

하지만 애완견 산책은 필수 외출로 지정되어 야간 통행금지가 시행되고 있는 퀘백에서는 애완견과 함께 통금제한없이 외출이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캐나다에서는 애완견 천국이라 할 만큼 다양한 반련견 파트타임 직업이 있다.

일부 직업은 시간당 20달러 까지 받을 수 있어 애완견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한번쯤 생각해봐도 좋을 듯 하다.

아래는 애완견 관련 6가지 직업을 나열했다.

▶ 강아지시터 (Dog Sitter)

강아지를 돌보는 것이 인생의 낙이라면 한번쯤은 해볼만한 이색 직업이다.
- 급여: 시간당 20달러
- 회사: 펫시터 (PetSitter)
아래 웹사이트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으며, 지원도 가능하다.
https://petsitter.com/toronto-dog-sitter-opportunity-pet-job-on?utm_campaign=google_jobs_apply&utm_source=google_jobs_apply&utm_medium=organic

▶ 강아지 산책가 (Dog Walker)

강아지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파트타임으로 도전해볼 만하다.
- 급여: 1주 당 450달러~750달러
- 회사: 에글링턴 도그 워커 (Eglington Dog Walker)
아래 웹사이트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으며, 지원도 가능하다.
https://ca.indeed.com/viewjob?jk=c33fff7220b939ee&from=tp-serp&tk=1esgng735t5fi802

▶ 풀타임 강아지 산책가 (Full-Time Dog Walker)
강아지를 좋아하는 열정을 가지고 산책을 도와주고 싶은 사람에게 더없이 좋은 직업이다.
- 급여: 월 2,000달러~2,300달러
- 회사: 시티즌 카나인 (Citizen Canine)
아래 웹사이트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으며, 지원도 가능하다.
https://www.peersight.co/job/citizen-canine-dog-walker-in-toronto-on?utm_campaign=google_jobs_apply&utm_source=google_jobs_apply&utm_medium=organic

▶ 강아지 관찰가 (Dog Watcher)
가만히 혼자 노는 강아지들을 지켜보고싶다면 딱 맞는 일이다.
- 급여: 하루에 30달러
- 회사: 고페치 (GoFetch)
아래 웹사이트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으며, 지원도 가능하다.
https://www.appjobs.com/toronto/gofetch?utm_campaign=google_jobs_apply&utm_source=google_jobs_apply&utm_medium=organic

▶강아지 산책가 (Dog Boarder)
동네 강아지들을 산책해주고싶다면 적합하다. 레슬리빌 지역 주민이라면 더 좋을듯 싶다.
- 급여: 시간당 18달러
- 회사: 러핀 잇 (Ruffin It)
아래 웹사이트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으며, 지원도 가능하다.
http://www.hireejobs.ca/toronto-jobs/dog-walker-166082?utm_campaign=google_jobs_apply&utm_source=google_jobs_apply&utm_medium=organic

▶ 강아지 산책가 (Dog Walker)
강아지를 돌보길 좋아하면 도전해보기 좋다.
- 급여: 시간당 17달러
- 회사: 어반 더그 웍스 (Urban Dog Walks)
아래 웹사이트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으며, 지원도 가능하다.
https://ca.jobzhq.com/jobs/professional-dog-walker-wanted_bad3a0ba947459b2_0_0?utm_campaign=google_jobs_apply&utm_source=google_jobs_apply&utm_medium=organic

제목 작성자 작성일
게시판 작성 글 추천 비추천 기능 폐지 [0] 웹관리자 21.08.13
게시판 분리 운영 (필독) [6] 웹관리자 20.07.22
캐나다 이야기 게시판 추가방침(계정 제한 관련) [2] 웹관리자 20.06.17
댓글운영원칙 [0] 웹관리자 20.01.21
Talk, Talk, Talk (토론마당) 추가 공지사항 [2] 웹관리자 19.10.08
온라인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9] 웹관리자 19.05.09
캐나다의 전국 스몰 비즈니스 업체 20만개 폐업 위기.. [0] kings 21.01.26
변이 바이러스 새로운 변수되나.. 전파력 뿐 아니라 치명률 더 높아 [0] won 21.01.26
노스욕서 보행자들 봉변.... 경찰 묻지마 피해자 더 있을듯. [0] nam1 21.01.26
백신수출 막고 자신만을 생각하는 이기주의가 넘쳐나... [0] soy 21.01.26
14년간 매주 노숙자에 샌드위치 제공한 캐나다 한인 부부 [0] dodori 21.01.25
캐나다 BC주 변이 바이러스 4건 추가 확인 [0] 달콤캐나다 21.01.25
소비자 물가 상승률 0.7% 미미한 반등..... [0] junho 21.01.25
작은 부엌에서 시작한 사업이 세계의 무대로.. [0] kings 21.01.24
외출금지 vs 스키만끽… 확산세에 엇갈린 두 도시의 겨울 [0] soy 21.01.23
캐나다 애완견 들을 위한 6가지의 파트타임... [0] junho 21.01.23
㈜고려 이주공사, 오는 30일(토) 캐나다 취업이민 관련 주말 세미나 개최... [0] nam1 21.01.23
이민 50대여성 6천만 달러 복권에 당첨.... 남편이 꿈꾼 번호 덕분에 인생 대 역전. [0] speed 21.01.22
코로나19 백신 부작용.... 캐나다에 사망자는 없지만 부작용 나타나. [0] zilland 21.01.22
역학 조사원 속인 변이 바이러스 확진 부부... 알고보니 '의사와 구조대 책임자' [0] zin 21.01.22
‘한국-캐나다 AI 관련된 공동연구 에서 ’ 성과 눈에 띄게 발전.. [0] soy 21.01.22
캐나다 스타벅스 올봄 300개 매장 폐쇄..드라이브스루전환 [0] 달콤캐나다 21.01.21
하루도 채 안되어 컨벤션 센터 백신접종 중단.... [0] junho 21.01.21
BC주 새해 전야술판매 시간제한, 오히려 독이 되었나??? [0] dodori 21.01.21
온타리오 "욕지역" 방역 위반업체 공개... 코스코, 월마트 등 총 30여 곳. [0] kings 21.01.21
캐나다의 중앙은행, 기준금리 0.25% 로 동결... [0] soy 21.0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