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lk,Talk (캐나다 이야기, 정치글X)

외출금지 vs 스키만끽… 확산세에 엇갈린 두 도시의 겨울
soy (soyeong9***@gmail.com) | 조회 : 864 | Jan, 24, 01:51 AM

캐나다 정부는 코로나19의 방역 지침을 준수하는 조건으로 겨울철 실외 활동을 허용하고 있습니다.

수영장과 헬스장 등 실내 체육 시설은 영업을 중단하거나 폐쇄했지만 스키장이나 스케이트장 등 야외 스포츠 시설은 이렇게 모두 문을 열었습니다.

스키 업계는 지난해 여름 스키 시즌을 지낸 호주와 뉴질랜드 사례를 바탕으로 코로나19에 대한 준비를 했기 때문에 감염 우려가 없다는 입장입니다.

[데릭 / 스키장 관리자 : 오랜 시간 동안 계획을 짜서 상당히 준비되어 있었어요. 정부의 제한 조치도 이미 적용을 하고 있어요. 제한 조치든 완화 조치든 준비가 돼 있어서 다가오는 봄까지 잘 운영해서 시즌을 잘 마감했으면 좋겠어요.]

방역 조치 속에서 겨울스포츠를 즐기는 캐나다 서쪽 지역과 달리 동부 지역은 상황이 다릅니다.

캐나다에서 인구가 가장 많은 온타리오주는 최근 일주일간의 신규 확진자 수가 2만 명을 넘어섰고, 퀘벡주도 만 3천 명대를 기록했습니다.

결국 온타리오주 등 일부 지역은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제목 작성자 작성일
게시판 작성 글 추천 비추천 기능 폐지 [0] 웹관리자 21.08.13
게시판 분리 운영 (필독) [6] 웹관리자 20.07.22
캐나다 이야기 게시판 추가방침(계정 제한 관련) [2] 웹관리자 20.06.17
댓글운영원칙 [0] 웹관리자 20.01.21
Talk, Talk, Talk (토론마당) 추가 공지사항 [2] 웹관리자 19.10.08
온라인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9] 웹관리자 19.05.09
캐나다 "국내외 여행하지 말아달라" 특별히 당부... [0] speed 21.01.27
캐나다의 전국 스몰 비즈니스 업체 20만개 폐업 위기.. [0] kings 21.01.26
변이 바이러스 새로운 변수되나.. 전파력 뿐 아니라 치명률 더 높아 [0] won 21.01.26
노스욕서 보행자들 봉변.... 경찰 묻지마 피해자 더 있을듯. [0] nam1 21.01.26
백신수출 막고 자신만을 생각하는 이기주의가 넘쳐나... [0] soy 21.01.26
14년간 매주 노숙자에 샌드위치 제공한 캐나다 한인 부부 [0] dodori 21.01.25
캐나다 BC주 변이 바이러스 4건 추가 확인 [0] 달콤캐나다 21.01.25
소비자 물가 상승률 0.7% 미미한 반등..... [0] junho 21.01.25
작은 부엌에서 시작한 사업이 세계의 무대로.. [0] kings 21.01.24
외출금지 vs 스키만끽… 확산세에 엇갈린 두 도시의 겨울 [0] soy 21.01.23
캐나다 애완견 들을 위한 6가지의 파트타임... [0] junho 21.01.23
㈜고려 이주공사, 오는 30일(토) 캐나다 취업이민 관련 주말 세미나 개최... [0] nam1 21.01.23
이민 50대여성 6천만 달러 복권에 당첨.... 남편이 꿈꾼 번호 덕분에 인생 대 역전. [0] speed 21.01.22
코로나19 백신 부작용.... 캐나다에 사망자는 없지만 부작용 나타나. [0] zilland 21.01.22
역학 조사원 속인 변이 바이러스 확진 부부... 알고보니 '의사와 구조대 책임자' [0] zin 21.01.22
‘한국-캐나다 AI 관련된 공동연구 에서 ’ 성과 눈에 띄게 발전.. [0] soy 21.01.22
캐나다 스타벅스 올봄 300개 매장 폐쇄..드라이브스루전환 [0] 달콤캐나다 21.01.21
하루도 채 안되어 컨벤션 센터 백신접종 중단.... [0] junho 21.01.21
BC주 새해 전야술판매 시간제한, 오히려 독이 되었나??? [0] dodori 21.01.21
온타리오 "욕지역" 방역 위반업체 공개... 코스코, 월마트 등 총 30여 곳. [0] kings 21.0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