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lk,Talk (캐나다 이야기, 정치글X)

집단 감염 우체국 직원 사망..확진 6여일 만에 숨져.
zilland (thdud87**@gmail.com) / 조회 : 643 / 추천 : 0 / 비추천 : 0 / Jan, 28, 01:27 AM

집단 감염 사태가 발생한 우체국에서 근무한 직원이 코로나에 감염된 이후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숨진 직원은 온타리오주 미시사가 게이트웨이 우체국에서 1조인 야간에 근무했습니다.

지난 19일 검사를 받은 회사에 출근하지 않았는데 지난 월요일 사망했습니다.

아직까지 코로나가 직접 사인인지는 알려지지 않았으며 필 지역 보건 당국이 조사하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한 관계자는 집단 감염 사태 후 의무 검사가 진행됐는데 숨진 직원의 조사 포함되지 않자 화를 내며 직접 검사를 받았다고 전했습니다.

검사 당시 이 직원은 무증상이었는데 확진 6일만에 사망한 겁니다.

숨진 우체국 직원의 아내도 이스턴 애비뉴 우체국에서 근무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이 곳에서는 지금까지 모두 224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4.500명이 근무하는 우체국에서는 확진자 이외에 350여 명이 자가 격리에 들어갔으며, 해외 우편물을 관리하는 국경서비스 직원 100명도 근무하지 않고 있습니다.

토론토와 전국의 허브로 알려진 게이트웨이 우체국에서 집단 감염 사태가 발생하면서 광역토론토는 물론 전국으로의 우편 배송이 계속해서 지연되고 있습니다.

ps-항상 감사드렸고 편안한 곳에서 편안하게 쉬시길 바랍니다.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상 땅 찾아 드립니다. [2] 웹관리자 21.06.10
게시판 분리 운영 (필독) [6] 웹관리자 20.07.22
캐나다 이야기 게시판 추가방침(계정 제한 관련) [2] 웹관리자 20.06.17
댓글운영원칙 [0] 웹관리자 20.01.21
Talk, Talk, Talk (토론마당) 추가 공지사항 [2] 웹관리자 19.10.08
온라인 독자 여러분께 알려드립니다. [9] 웹관리자 19.05.09
TD 데빗카드 사기 주의보... 피해 막으려면?? [0] dodori 21.01.29
토론토 주민이 아니면 안돼요... 야외링크 예약 불허 [0] junho 21.01.29
노스욕 베이뷰 빌리지 에서 코요테 공격.. 집 뒤뜰서 공격 [0] won 21.01.29
코로나 1년인데 또다시 마스크 논란.. 이번에도 늦나 [0] ggorrr 21.01.29
코로나 사태로 ‘캐나다행 원정출산’에 제동.... [0] speed 21.01.29
연방 중소업체를 위한 대출 프로그램 런칭... 최대 100만불. [0] soy 21.01.28
토론토 콘도 확실한 구매자 시장... 매물 늘고 가격은 더 떨어져. [0] nam1 21.01.28
토론토 마스크 미착용 방치 건물 집중단속... 신고 잦은 12곳. [0] won 21.01.28
미시사가 공원서 12세 소녀 상대로 성범죄.. 용의자 제보 요청. [0] zin 21.01.27
집단 감염 우체국 직원 사망..확진 6여일 만에 숨져. [0] zilland 21.01.27
기부 물품 안에서 8만5천불 돈 뭉치 발견.. 할머니가 25년 넘게 모아 [0] dodori 21.01.27
캐나다, 잇단 백신 공급 차질로 '발등에 불' [0] junho 21.01.27
백신 먼저 맞으려.. 캐나다 노인마을 잠입한 얌체스런 재력가 부부 [0] ggorrr 21.01.27
캐나다 "국내외 여행하지 말아달라" 특별히 당부... [0] speed 21.01.27
캐나다의 전국 스몰 비즈니스 업체 20만개 폐업 위기.. [0] kings 21.01.26
변이 바이러스 새로운 변수되나.. 전파력 뿐 아니라 치명률 더 높아 [0] won 21.01.26
노스욕서 보행자들 봉변.... 경찰 묻지마 피해자 더 있을듯. [0] nam1 21.01.26
백신수출 막고 자신만을 생각하는 이기주의가 넘쳐나... [0] soy 21.01.26
14년간 매주 노숙자에 샌드위치 제공한 캐나다 한인 부부 [0] dodori 21.01.25
캐나다 BC주 변이 바이러스 4건 추가 확인 [0] 달콤캐나다 21.0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