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lk,Talk (캐나다 이야기, 정치글X)

랩탑 ,노트북, 데스크탑은 소모품 입니다... 고장 수리...
ZYoon (amosyoon20**@gmail.com) | 조회 : 1958 | Sep, 23, 06:53 PM

많은 분들이  랩탑, 노트북, 데스크탑을 수리하러 와서,

저에게 고장의 원인을 묻습니다.

노트북이나 PC 는 영구적으로 사용가능한 제품이 아닙니다.

노트북과 PC 는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로 구성되어 있고,

떨어뜨리거나,  커피나 음료를 쏟아서 생기는 문제는 하드웨어 문제이고,

어제는 잘 되다가 오늘 갑자기 안되는 것은 소프트웨어적인 문제가 많습니다.

또,  며칠전 혹은 몇주전 부터 컴퓨터/노트북이 되다 안되다 간헐적으로 반복되다가 

결국  맛이 완전히 가는 것들은 거의 하드웨어적인 문제 입니다.

 

대부분의 고객들은 되다 안되다 할 때에도 스스로 해결해 보고자 이것 저것 시도해보며,

 계속 증상을 키우다가 

결국에는 완전하게 데이타도 날려보내고, 하드디스크를 인식조차 안되는 상태로 만들어 

수리를 요청합니다.

 

기본적으로   랩탑/노트북의  배터리 와 하드디스크, 키보드,  화면 디스플레이, 메모리는 소모품이라 생각하심이 맞습니다.

통상 랩탑/노트북의  경우,  구입후  4년째 접어들면  배터리가 문제 생기거나, 하드 디스크가 문제 생기게 됩니다.

그게 아니라도 구입후 4년정도 지나면, 새로운 OS 가 발표되고 이에 따른 오래된 랩탑/노트북/PC 의 경우

메모리나 CPU 칩 성능이  구형이라 새로운 OS 에  설치된다하더라도, 속도가 느려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키보드도 오래 되면, key 사이에 먼지와 작은 이물질이 끼어져지기도 하고, 너무 세게 누르거나 압력을 가하면

한두개의 key 의 cap 이 빠져 분실되기도 하고, 교체되기도 합니다.

성능을 높이기 위해서는  메모리를 늘리거나, SSD 로 교체하는 것이 가장 저렴한 방법입니다.

 

통상 노트북은 구입후 4년정도 되면, 수리할 때가 됩니다.

데스크탑의 경우에는 노트북 보다는 내구성이 높지만, 5년 이상되어 고장이 나더라도, 이상한 것이 절대 아닙니다.

수리를 하면 또 기본적으로 3년 이상은 잘 사용할 수 있습니다.

 

고장의 원인은  현재로서는  컴퓨터가 가진 한계로,  사용하면 사용할 수록

설치하고, 삭제하고, 쓰고, 저장하고, 삭제하고, 임시 저장하고, 썼던데 또 쓰고, 방금썻다 지우고,

등등등 사용하면서, 생기는 여러가지 임시파일과 registery 가 얽히고, 설키며 배드섹터가 생기고,

그로 인해 또 오염되고, 확대되고, 등등 사용하면서, 나타나는 현재로서는  물리적으로 극히 자연적인

현상입니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여러가지 최적화도 있고, 여러가지 cleaning 도 있습니다.

고장의 원인이 고객에게 있는 것이 아니라, 시간이 지나면, 자연 그렇게 될 수 있는 것이니,

너무 노트북 사용자 스스로 자책하시기 마시기 바랍니다..

 

여하간 대부분의 고장 원인은 고객스스로가 사용하면서,  스스로 만든 것들이고, 

컴퓨터는 분명히 아프다고  에러 메시지를 보냈는데도, 

그냥 막무가내로 적절한 조치없이 계속 다그치다가  노트북/컴퓨터를 완전히 사망하게 병을 키우는 것들이

대부분 입니다... 

오래되고, 고장난 소모품을 새것으로 교체하면,

또 처음 구입한 그때 처럼 빠르게 잘 구동되고, 사용할 수 있습니다.

기계이고 부품이라 회복기간 이런 것 없이 즉시 바로 새것처럼 사용할 수 있으니 그나마 다행이지요..

 

랩탑,노트북. PC 출장 고장 수리 :  905-399-0739

출장 지역 : 미시사가, 옥빌, 밀턴, 벌링턴,.. 기타 지역은 출장비 협의.

 

 

 

 

 

 

 

제목 작성자 작성일
게시판 및 댓글 이용안내 [566] 웹관리자 24.01.03
무한페렴 백신의 실체 (접종전후 사망자수 비교) [0] aurora 22.10.13
무한폐렴백신의 실체(접종률/사망률) [0] aurora 22.10.12
무한폐렴백신의 실체 (9월분) [0] aurora 22.10.08
휴대폰 / 노트북, PC 고장 수리.. 웹사이트 개발...: 미시사가, 밀튼 지역. [0] ZYoon 22.10.08
토론토 한 태권도장 관장의 실체. [2] 토론토리안 22.10.08
한국일보 후원에 대해 [9] patuckjohn 22.10.01
어떡해야 할까요? (캐스모-Talk터놓고말해요-펌) [1] 캐나다뉴서울by김치맨 22.09.30
무한폐렴백신의 실체 종합 [1] aurora 22.09.30
새 노트북, PC 구입 요령 알려드립니다.. [1] ZYoon 22.09.30
랩탑 ,노트북, 데스크탑은 소모품 입니다... 고장 수리... [1] ZYoon 22.09.23
우리의 자랑거리인 한인회관..... [1] 캐나다뉴서울by김치맨 22.09.23
무한폐렴백신의 실체(접종전후 국가별 사망자수 비교) [0] aurora 22.09.22
대마 재배 하우스의 문제점과 대책 [3] patuckjohn 22.09.22
한국 대통령과 교민2의 막말 [1] 밝은세상 22.09.22
노스욕 모 바베큐 전문점 주인장/매니져는 직원교육 좀 잘 시키세요(캐스모 게시판 펌) [1] 캐나다뉴서울by김치맨 22.09.21
트뤼도 수상의 어머니, 마가렛 여사는.... [4] 캐나다뉴서울by김치맨 22.09.20
교민2 에게 [1] 밝은세상 22.09.20
무한폐렴백신의 실체(접종률/사망률) [0] aurora 22.09.17
도움요청 :: 특허나 실용신안, 시제품 제작관련 도움을 주실 분을 찾습니다... [0] IOTec-AmazonUs 22.09.17
온타리오 남해안(South Coast of Ontario)의 Nanticoke 에 인구 4만명의 신도시가 들어선다 [2] 캐나다뉴서울by김치맨 22.09.15